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제이엠와이 아키텍츠 | 건축가의 아틀리에

제이엠와이 아키텍츠

사진
윤준환
진행
김지아, 윤예림, 박지윤 기자
background

「SPACE(공간)」 2024년 6월호 (통권 679호) 

 

 

“고향에서 성공해야 진정한 건축가다”라는 프랑스 유학 시절 스승의 조언으로, 제이엠와이 아키텍츠는 부산에 자리 잡게 됐다. 이에 더해 부산이 발전 가능성과 시장성, 원도심의 매력과 잠재력을 품고 있다고 판단했다. 지역을 기반으로 하는 건축가이지만 전국적으로 활동하다 보니 수도권 건축계와의 교류가 있었고, 이후 서서히 지역과의 교류도 증대되기 시작했다. 이러한 활동을 거치면서 제이엠와이 아키텍츠는 전국의 건축인들로부터 지방건축가가 아닌 지역건축가(local architect)로 인정받기 시작했다. 사무소 계획에서는 효율적인, 편안한, 재미있는 공간 사이의 균형을 중요하게 여겼다. 근린생활시설의 2층에 위치하며 크게는 네 개 공간 영역 속에 다핵화된 13개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고, 순환적인 동선 체계를 가지고 있다. 업무 위주인 사무 공간이 아닌 바(bar)가 있는 엔터테인먼트 공간이 중심이 되며, 다양한 앉은 자세(seating position)를 고려해 편안한 대화와 여러 활동을 유도하도록 했다. 나름의 위계적인 공간구성이지만 공간 간의 경계는 개방적, 가변적으로 처리해 시각적으로는 시원한 공간감과 깊이감을 제공한다. ​

 

 

 

 

 

작품명

제이엠와이 아키텍츠 사옥

설계

제이엠와이 아키텍츠(윤재민)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9호(2024년 06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이엠와이 아키텍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