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설계공모 10년, 공공건축 30선] 순천부읍성남문터광장

이소우건축사사무소 + 스튜디오 MADe

김현수, 안영주
사진
박영채
자료제공
이소우건축사사무소, 스튜디오 MADe
진행
윤예림, 김지아, 박지윤, 유진 기자
background

「SPACE(공간)」 2023년 11월호 (통권 672호) 

 

​설계공모 제도가 「건축서비스산업 진흥법」 제정으로 변곡점을 맞았다면 그로부터 10년이 흘렀다. 그사이 제도는 고치고, 더하기를 계속하며 내달렸고 설계공모가 낳은 수많은 당선작이 우리 주변을 채웠다. 좋은 공공건축을 표방하며 각자의 시간과 장소에서 고군분투한 이들을 한자리에 펼쳐놓는다면 무엇이 보일까? 편집부는 지난 10년 동안 설계공모를 통해 지어진 공공건축물 중 건축계에서 우수함을 인정받은 30 작업을 선정했다. 당선안과 준공 사진을 나란히 살피고 당선 건축가의 이야기를 들어본다. 30 작업의 선정에는 수상 이력을 우선적으로 참조했으며 다양한 사례를 비교해볼 수 있도록 공모의 종류와 연도, 발주처, 용도 등을 고려해 가능한 한 고르게 안배했다. 다만 공공주택의 경우 규모나 프로그램 성격 면에서 다른 용도와 구별되는 점이 많아 이번 특집에서는 제외했다. 설계공모의 기획부터 심사, 당선과 그 이후까지, 좋은 공공건축으로 향해가는 과정에서 디딤돌은 무엇이고 걸림돌은 무엇이었는지. 설계공모 제도의 한가운데에서 그 면면을 목도했을 이들의 증언이 이다음의 10년을 위한 방향키를 쥐어주기를 기대한다.

 

©Studio MADe 

 

©Park Youngchae 

 

Q1: 공모부터 준공까지, 프로젝트의 주요한 과제는 무엇이었나? 프로젝트가 선취한 지점과 이를 가능케 한 요인은 무엇인가?

A1: 일반적으로 국제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외국 건축가의 안이 선정되면 국내 건축사사무소와 계약을 하고 설계를 진행하게 된다. 실시설계를 진행하면서, 발주처는 아이디어 단계의 설계안이 가진 문제점을 해결하고, 공사비와 착공 일정을 맞추기 위해 편의상 외국 건축가를 배제한 채 국내 건축가와 주로 협의를 진행하는 경우가 많다. 이는 당선팀의 의지와 관계없이 설계의도를 구현하지 못하는 결과로 이어졌다. 이소우건축사사무소는 2016년 순천부읍성남문터광장 공모에 참여해 수상한 팀으로 당선팀(스튜디오 MADe)과 컨소시엄을 통해 실시설계를 진행했고 착수보고회부터 준공까지 계획안을 변경해야 하는 상황을 수없이 마주했다. 하지만 계획안에 대한 애착을 가지고 당선팀과 소통했고, 마지막까지 대안을 찾고 설계의도를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 그 결과 당선안의 많은 부분이 최종 준공단계에서 변경됐지만, 당선팀이 공감할 수 있는 수준의 건축물을 만들 수 있었다.  

 

 

Q2: 현재 우리나라의 설계공모 제도에 제언을 하자면?​​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2호(2023년 11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계

이소우건축사사무소(김현수, 안영주)+스튜디오 MADe(마두수단 찰라사니)

위치

전라남도 순천시 영동 5-4

용도

문화 및 집회시설, 근린생활시설

연면적

8,373.8m²

공사비

예산 – 150억 원 / 실제 – 190억 원

건축주

순천시

완공연도

2021. 7.

설계비

예산 – 6.743억 원 / 실제 – 6.743억 원

공모연도

2016. 3.


김현수
안영주
마두수단 찰라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