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우주원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

전상규
사진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별도표기 외)
자료제공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
진행
김예람 기자
background

신도시에 사는 한 가족의 우주

 

 

하남시 미사강변도시에 들어선 우주원은 젊은 부부와 미취학 아동인 딸, 세 명의 가족 구성원이 거주하는 상가주택이다. 각자의 이름에서 한 글자씩 조합하여 명명한 이 건물은 가족을 위한 세상에 단 하나뿐인 우주일 것이다. 건물은 새롭게 조성된 택지개발지구의 상가주택 블록에 지어졌다. 대부분의 집이 하나의 입면만 드러내고 있는 데 반해, 우주원은 블록 모서리에 위치하여 두 면 이상을 드러내고 있다. 두 도로가 만나는 모퉁이 땅에 지어진 덕분이다. 건축주는 건물 1층에 근린생활시설을, 그 위층에 임대용 주거 공간과 건축주의 주택을 설계해 달라고 의뢰했다. 

 

우주원은 대지 형상을 따라 만들어진 매스와 다락 조성으로 생긴 박공이 합쳐진 형상을 하고 있다. 게다가 최상층의 일부 영역은 일조권 사선제한의 영향을 받지 않은 평지붕의 모습이다. 이러한 복잡한 덩어리에는 질서가 필요했다. 우리는 건물을 인지 가능한 형태로 분할하거나 새로운 매스를 덧붙일 수 없는 상황에서 새로운 방향성을 부여하여 질서를 만들기로 했다. 컬러강판은 이러한 전략에 적절한 해법이었다. 절곡된 컬러강판은 세로 이음매가 없어 건물의 수직성을 강조한다. 대지의 여러 각을 만나며 형성된 매스의 복잡함을 해결하는 재료인 것이다. 외관에서 에어컨 실외기와 각종 배관을 숨기기에도, 균열이 발생할 우려가 적어 건물의 유지관리에도 용이하다. 1층의 유리 커튼월을 지나 2층에서 지붕 끝까지 연장된 세로 패턴은 그 간격이 조금씩 다른데, 이 요철을 통해 그림자의 깊이가 빛의 방향에 따라 달리 표현되도록 설계했다. 외장재를 선정한 배경에는 주변에 흔하게 보이는 벽돌과 석재에 대한 비판적 시각이 기저에 있었다. 땅을 딛고 차곡차곡 올라가는 조적식 재료의 언어를 1층이 아닌 중간층부터 적용하는 행위가 마치 그것을 흉내만 내는 것 같았다. 1층 입면과 4층 테라스처럼 보행자의 눈높이와 재실자의 주거 경험을 고려해야 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치장용 벽돌·석재를 사용할 합당한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다.

​ 

ⓒ김갑수

 

 

아파트에 거주하던 건축주 내외는 보안에 대해 크게 우려했다. CCTV를 설치하는 것만으로는 경비실과 주차 차단기가 주던 만큼의 안정감을 얻지 못하는 것이다. 주거의 경계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우주원의 1층 외벽과 바닥에 먹색 계통의 벽돌 타일을 적용했다. 외장재와 유사하고 비교적 작은 스케일의 회벽돌을 실내에 사용하여 집으로 가는 길에 심리적 안정을 부여하기 위함이었다. 동일한 이유로 엘리베이터 홀, 계단, 복도에는 같은 톤의 열연강판과 마천석을 적용했다. 이렇게 동네에서 집으로 진입하는 과정은 실내와 비슷한 톤의 마감재로 구현된 집의 울타리를 따라 걷는 행위가 됐다.

 

우주원의 2, 3층은 네 개의 임대가구를 위한 주거 공간으로 두 가지 평면 유형을 지니고 있다. 첫 번째 타입은 남서향의 배치로 빛을 집안 깊숙이 드리우고 있으며, 다른 타입은 넓은 거실 창을 통해 산과 한강을 바라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서로 다른 평면 간의 형평성을 맞추기 위해 가구마다 향을 중요하게 고려했다. 4층과 다락은 건축주 가족이 사용하고 있다. 건축주는 설계 초기 단계부터 에너지가 넘치는 아이를 위해 많은 공간을 할애하고자 했다. 우리는 다락과 거실의 연계성을 높여 아이가 집을 넓게 사용하도록 유도했다. 가족들은 거실과 연결된 두 개의 계단을 통해 다락에 접근할 수 있다. 계단 하나는 4층의 가장 안쪽에 위치한 아이 방과 욕실 사이에 있고, 다른 하나는 그 반대쪽에 위치한 부부의 드레스룸 너머에 있다. 종종 건축주에게 아이가 두 계단으로 연결된 다락과 거실을 자주 맴돈다는 이야기를 듣는다. 순환하는 위성처럼 하루에도 몇 번씩 말이다. 아이가 지내는 방은 일조권 사선제한의 영향을 받지 않아 높은 층고로 설계했는데, 이 방은 다락과의 수직적 연결이 가능하다. 훗날 아이가 자라면서 이 공간을 입체적으로 사용하는 모습을 염두에 두었다.​

 

  

 

 

 

외벽 컬러강판 자재정보 ▶ https://vmspace.com/material/material_view.html?base_seq=NzQ=

인테리어도어 자재정보 ▶​ https://vmspace.com/material/material_view.html?base_seq=Nzc=

창호 자재정보​ ▶​ https://vmspace.com/material/material_view.html?base_seq=Nzg=

 

 

 

설계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전상규)

설계담당

황은, 최영미

위치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한강로 354번길 8

용도

다가구주택

대지면적

258.6㎡

건축면적

154.35㎡

연면적

474.76㎡

규모

지상 4층

주차

5대

높이

14.6m

건폐율

59.69%

용적률

183.59%

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외부마감

컬러강판(동국제강), 벽돌타일

내부마감

타일, 수성페인트

구조설계

SDM구조기술사사무소

기계,전기설계

도담설계사무소

시공

(주)이에코건설

설계기간

2018. 10. ~ 2019. 3.

시공기간

2019. 6. ~ 2020. 3.


전상규
전상규는 보편적인건축사사무소 대표로 일상에서 경험하는 공간 가치의 보편적 확장에 관심을 가지고 작업에 임하고 있다. 그는 홍익대학교 건축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매스스터디스 건축사사무소와 간삼건축에서 실무 경험을 쌓았다. 리모델링 프로젝트 나풀나풀로 신진건축사대상과 서울시건축상을, 다가구주택 균요재로 경기도건축문화상을 수상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