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콘크리트 구조에 매달린 금속과 커튼: 5 베르부아

무사피르 아키텍츠

사진
에르베 아바디(별도표기 외)
자료제공
무사피르 아키텍츠
진행
박지윤 기자
background

「SPACE(공간)」 2024년 3월호 (통권 676호) 

 

 

인터뷰 페트라 블레이스 인사이드 아웃사이드 대표 × 박지윤 기자​

 

박지윤(박): 파리 베르부아 거리에 위치한 1970년대 상업 건물을 리노베이션한 작업으로 기존의 철근콘크리트 구조를 강조하기 위해 콘크리트에 블랙 스틸과 알루미늄을 매다는 방식을 택했다.

자크 무사피르(무사피르): 무거운 무게를 지탱하는 기존 콘크리트 구조와 새로운 블랙 스틸 계단, 입면에 매달린 경량 금속 구조물을 서로 구분한 것은 미학적이고 구조적인 이유 때문이다. 시공의 관점에서 볼 때 현장에서 콘크리트 계단을 제작하기보다 사전 제작된 철을 다루는 방안이 비교적 간단하고 신속할 것이라 판단했다. 블랙 스틸과 경량 금속 구조물의 사용은 기존 것과 새것을 구분하고, 기존 건물에서 보존된 콘크리트 셸과 같은 요소를 강조하기도 한다.

 

 

©Vincent Leroux 

 

 

박: 사무실, 주거 공간 등으로 사용되는 건물로 4~7층은 ‘오피스 같은 주거 공간’으로 이루어졌다. 이러한 공간을 계획한 이유는 무엇인가?

무사피르: 기존의 콘크리트 구조는 다양한 목적으로 사용될 수 있는 중립적이고, 일반적인 성격을 가지고 있다. 기둥-보가 가진 합리적인 시스템은 사무실이라는 단일 용도에서 주거 공간과 사무실이라는 두 용도로 사용할 수 있는 건물로 변모하도록 해줬다. 지속 가능한 건축물의 조건은 한 용도에서 다른 용도로 변형할 수 있는 여지를 가지는 것, 특히 사무실에서 주거 공간으로, 혹은 그 반대로 변형할 수 있는 가능성에 있을 것이다. 우리는 건축물이 언제나 가변성을 갖춰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생각과 연관해 프랑스의 방화 기준은 주거 공간에 비교적 더 엄격...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6호(2024년 03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계

Moussafir Architectes (Jacques Moussafir)

설계담당

Virginie Prié, Estelle Grange-Dubellé,

위치

5 rue du Vertbois 75003, Paris, France

용도

neighbourhood living facility

대지면적

1,507㎡

연면적

1,134㎡

구조설계

Malishev-Wilson (Philip Wilson, Ghyslain Protois)

시공

Lisandre (structure), Rok (electricity), Kozac (l

설계기간

2013 – 2022

Exterior curtains designer

Inside Outside (Petra Blaisse, Peter Niessen)

Construction budget

400 million EUR


자크 무사피르
자크 무사피르는 개인 주택에서 공공 임대주택까지 다양한 작업을 하고 있다. 그중 파리의 샤펠 인터내셔널 구역에 지은 120개 주거 유닛은 2022년 공공지원 주택 부문에서 최우수건축대상을 받았고, 2023년 아키타이저 어워즈에서 심사위원상을 수상했다. ‘르 땅 마신’은 2023년 프랑스 문화부에서 ‘주목할 만한 현대건축’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페트라 블레이스
페트라 블레이스는 인사이드 아웃사이드의 창립자이자 책임 디자이너로 인테리어 디자인, 조경, 건축, 전시, 텍스타일, 커튼 디자인 등 여러 창작 영역에서 활동한다. 그간 블레이스는 획기적이고 다이내믹한 개입으로 다수의 상을 받았고, 2022년 네덜란드의 ‘ARC 22 Architecture Oeuvre Award’를 수상했다. 그녀는 국제적으로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강의와 실습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인사이드 아웃사이드의 작업에 관한 두 권의 책(2007년, 2012년 출판)에 이어 오는 3월에는 2018년부터 유럽 지역에서 열린 회고전을 종합적으로 정리한 『인사이드 아웃사이드·페트라 블레이스 – 회고전』이 취리히 연방공과 대학교의 추진으로 출판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