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다프네 난 르 세르장 개인전 <실버 메모리: 기원에 도달하는 방법>

exhibition2019.08.30


2019,​ '우리 내면의 인도를 향한 여행', Video HD, sound, 14min (still from the video)

 

아뜰리에 에르메스는 2019년 9월 6일부터 11월 10일까지 한국계 프랑스 작가 다프네 난 르 세르장의 신작 전시 <실버 메모리: 기원에 도달하는 방법>을 선보인다. 

서울에서 태어나 현재 파리에서 거주하며 활동하고 있는 다프네 난 르 세르장은 분열과 경계의 개념을 중심으로 예술적, 이론적 연구를 지속해왔다. 주로 사진과 드로잉을 혼합해서, 혹은 서로 다른 이미지의 사진이나 비디오를 병치함으로써 상이한 이미지 영역들 사이에서 지각적 긴장을 생성하여 분열과 분리, 경계를 부각시키는 작업을 해왔다. 

사진 연작과 영상 작업을 선보일 이번 전시 <실버 메모리: 기원에 도달하는 방법>은 은 자원 고갈에 대한 한 전문가의 예측을 그 단초로 삼아 시작되었다. 2029년 이후에는 채굴 가능한 은광을 더는 발견할 수 없을 것이라는 이 예측은 사진을 주로 다루어온 작가 다프네 난 르 세르장에게는 단순한 정보 이상으로 다가오게 된다. 은의 고갈은 결국 할로겐화은 필름의 생산 중단으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이렇게 촉발된 다프네 난 르 세르장의 서사는 은 자원의 근원을 찾아서 동과 서로, 그리고 현재로부터 과거로 긴 여정을 시작한다. 이 여정은 표면적으로는 은 자원의 근원과 그 이동을 쫓고 있지만, 그 흐름의 이면에는 은광의 부산물인 아날로그 사진, 사진을 통한 이미지의 기록과 연관된 서사가 중요한 축을 이루고 있다. 더불어, 동과 서를 가로지르고 현재와 과거를 오가는 이 기나긴 여정의 또 다른 축은 기억을 더듬어 한 개인의 근원을 거슬러 올라가려는 어떤 제스처와 겹쳐진다. 즉, 이 우연히 촉발된, 그러나 필연적인 긴 여정은 한국에서 태어나 프랑스로 입양된 작가 다프네 난 르 세르장이 자신의 최초 기억에 각인된 단 하나의 감각을 연약한 연결 고리로 삼아 자신의 근원에 이르고자 하는 시도이기도 하다. 

 

기간: 2019년 9월 6일(금) ~ 2019년 11월 10일(일)

장소: 아뜰리에 에르메스 (02-3015-3248)

오프닝: 2019년 9월 5일(목) 오후 6시 ~ 8시

아티스트 토크: 2019년 9월 7일 토요일 오후 2시 ~ 3시 30분 

 

 


댓글

㈜CNB미디어 우.03781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로 52-20(연희동)
이메일 editorial@spacem.org
대표번호 02-396-3359
팩스 02-396-7331
사업자등록번호 206-81-40424
통신판매신고번호 제2013-서울서대문-0150호
대표자 황용철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정은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주연
호스팅 퓨처인포
VMSPA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