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 | 건축가의 아틀리에

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

사진
노경
진행
김지아, 윤예림, 박지윤 기자

「SPACE(공간)」 2024년 6월호 (통권 679호) 

 

 

 

 

 

을지로 사무소 이후로 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의 공간은 늘 직접 시공한 공간이었다. 연남동 사옥과 지금의 연희동 사옥도 이에 해당한다. 다세대주택의 증축 공간인 연남동 사옥은, 우리가 설계한 건축물로 작업을 의뢰받는 곳이 우리를 필요로 하는 동네일 가능성이 높을 것이라고 생각해 선택한 장소로, 실제 연남동, 연희동 등 사무소 인근에서만 총 다섯 개의 작업을 진행했다. 연남동과 연희동 사무소 모두 무명인 건축자가 담으려 했던 건축 당시의 이상과 보편성을 존중하고자 했다. 현재를 그 시간을 딛고 서 있는 결과로 받아들이고 당시의 부족함을 채우는 방향으로 작업하면서 동시대적 순화를 만들어내는 것을 중요하게 여겼다. 깨진 집의 모퉁이를 복원하고, 기존의 벽체 장식을 연장하면서 외형은 원형에 가까워지도록 했고, 건물 매스에 부합하는 새로운 공간을 구성해 (천장을 높이고 중층과 다락을 조성) 내부는 사용에 맞게 꾸렸다.

 

 

 

 

 

...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9호(2024년 06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코랩건축사사무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