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에이라운드건축 | 건축가의 아틀리에

에이라운드건축

사진
브리크매거진(별도표기 외)
진행
김지아, 윤예림, 박지윤 기자

「SPACE(공간)」 2024년 6월호 (통권 679호) 

 

 

©Kim Juyoung

 

망원동은 오래된 동네와 새롭게 생겨나는 건물들 사이에서 다양한 실험이 일어나는 곳이다. 에이라운드건축이 설계한 연암빌딩은 6호선 마포구청역과 가까이 위치해 유동인구가 많고 접근성이 좋아 1층에서 카페, 전시, 세미나 등을 운영하며 다양한 공간적 실험을 시도해볼 수 있다. 주변의 흔한 벽돌을 외장으로 택해 이질적이지 않은 인상을 주면서도 차별화할 방법을 고민해 벽돌 쌓기 방식, 커팅 방식, 줄눈의 질감과 다양성, 조적의 매스감과 판형의 가벼움 등으로 변주를 꾀했다. 자칫 무거워 보일 수 있는 벽돌 건물의 입면에 식물을 배치해 변화하는 빌딩의 아이덴티티를 만들어냈다. 각 층의 층고 변화와 복도에서 내외부의 경계를 넘나드는 방식은 에이라운드건축이 이야기하고자 하는 건축의 내용과 가능성을 보여준다. 

 

 

 

 

작품명 연암빌딩

설계 에이라운드건축(박창현)

설계 범위 신...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9호(2024년 06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이라운드건축
https://vmspace.com/cadmin/main/main.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