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원오원아키텍스 | 건축가의 아틀리에

원오원아키텍스

사진
아사다 타쿠시
진행
김지아, 윤예림, 박지윤 기자
background

「SPACE(공간)」 2024년 6월호 (통권 679호) 

 

 

규모가 커지면서 새로운 사무실 공간을 찾을 때 주요하게 고려한 사항은 주변 환경이 미래에도 급속히 변하지 않을 장소이자 도심임에도 자연경관을 볼 수 있는 곳이었다. 그러면서 연세대학교와 이화여자대학교의 인근에 숲이 보이는 지금의 공간에 자리 잡았다. 대학생들이 견학을 오기도 쉽고, 주차장, 세미나실 등이 있으며 정기적으로 사람들을 초청해 사무소에서 대화의 시간을 갖기도 한다. 사무실은 임대 공간이기에 건축적 실험을 하기에는 한계가 있었지만 원오원아키텍스가 추구하는 구조와 재료의 드러냄, 그리고 손이 닿는 부분의 디테일을 살리고자 했다. 공간을 완성하는 것은 ‘벽’이 아닌 ‘비어 있는 감각’이라는 생각 아래, 주변의 환경과 반응하는 감각을 공간 곳곳에 두었으며 이는 공간을 넘어 가구에도 일관적으로 적용됐다.

 

 

 

 

작품명 원오원아키텍스 사옥 

설계 원오원아키텍스(최욱) 

설계 범위 인테리어 디자인...

 
*기사 원문은 월간 「SPACE(공간)」 679호(2024년 06월호) 지면에서 더 많은 자료와 함께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자는 E-매거진으로 바로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E-매거진 보러가기


▲ SPACE, 스페이스, 공간
ⓒ VMSPAC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오원아키텍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