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작은 공원

남정민

남정민(고려대학교 교수)
사진
신경섭(별도표기 외)
자료제공
OA-Lab 건축연구소
진행
오주연 기자
background

작은 공원은 다가구가 있는 근린생활시설 프로젝트로 반포동의 다세대 및 근린생활시설 밀집 지역에 위치한다. 서울의 급속한 도시화 과정에서 자연은 종종 우선순위에서 밀려 왔고, 특히 다양한 욕망이 한데 뒤섞이며 개발된 근린생활 밀집 지역은 서울에서도 자연 소외현상이 가장 극심하게 나타나는 곳 중 하나이다. 최소 법적 조경면적조차 적용되지 않는 규모의 건물들이 1층을 주차공간으로 채우며 법적 최소 간격만 유지한 채 도시조직을 형성하고 있다.

하지만 이 지역의 일상 풍경에서도 건축적 가능성을 발견할 수 있다. 동네를 거닐며 유심히 관찰해보면, 건축가 혹은 공공의 손길이 닿지 않는 지역임에도 골목골목마다 건물 사이에서 녹색의 생명이 피어나고 있다. 사람의 손길 없이 자라난 자연발생적인 식생과 거주자들의 자연에 대한 욕망이 만들어낸 자연의 패턴을 닮은 조경이 그 나름의 질서를 가지며 척박한 환경에서 공존한다. 

 

 

 

사진_송유섭

 

작은 공원 프로젝트는 골목에서 자생적으로 생겨난 녹화에 대한 관찰에서 건축적 가능성을 발견하며 건물의 주변부와 공용 공간에 휴식과 자연을 위한 틈새를 제공한다. 용적률을 가득 채우며 들어선 원룸들 사이에 존재하는 외부 계단은 이동을 위한 수단만이 아니라 사람들이 휴식을 할 수 있는 공공영역의 역할을 한다. 계단과 계단참 폭의 조정으로 만들어낸 틈새 공간에는 식생이 자랄 수 있는 공간이 확보되고 사람들이 앉을 수 있는 작은 영역이 제공된다. 이를 통해 골목길에서부터 이어진 계단실은 수직적으로 거주자들을 연결해주는 작은 공원이 된다.

8m 도로변에서 바라본 동측 입면은 흰색 벽돌로 단정하게 구성되며 주변의 산만한 도시환경에 대응한다. 여기서 이어지는 3m 폭의 주 진입 골목을 면한 남측 입면은 붉은 고벽돌과 청고벽돌 및 리빙 브릭(Living Brick)으로 구성되며 좁은 골목의 음침한 분위기를 밝힌다. 좁은 골목에서 주 진입부 역할을 하는 남측 입면은 지상부에서 진입을 유도하는 사선 벽을 통해 식생이 자라날 수 있는 입면의 깊이와 틈새를 제공한다. 이 틈새에서 생겨나는 식생들은 거주자들이 키우는 사유 영역의 조경이자 입면의 역할을 하면서, 동시에 길을 지나는 사람들에게는 공공 영역에서 경험할 수 있는 조경으로 환원된다. 

 

 

사진_송유섭

 

사진_송유섭

 

사진_송유섭

 

작은 공원은 그 규모로 인해 법적 조경면적이 적용되지 않는 다세대 및 근린생활시설 밀집지역 건물의 전형적인 조건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계단, 옥상 테라스 및 건물의 외벽에 형성되는 작은 틈새를 통해 조경과 휴식공간을 확보하며 이들 지역이 가지는 공공영역의 문제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는 공공 영역과 경관에 대한 개념이 부재한 상태로 개발되어온 근린생활 밀집지역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하는 시도이고, 이들 지역의 거주 환경에 대한 고민과 함께 소박하게나마 일상에서 자연을 접할 수 있는 대안을 담고 있다. 이런 건축적 시도를 통해서 어둡고 접근이 불편했던 골목은 사람의 접근을 반기는 골목이 되고, 개인소유의 영역에서 길러지는 조경은 공공의 풍경으로 거듭나게 된다. 

 

 



 





 

설계

남정민

설계담당

임홍량, 주병규

위치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725-13

용도

다가구 및 근린생활

대지면적

135.9㎡

건축면적

81.22㎡

연면적

260.01㎡

규모

지상 4층

주차

4대

높이

14.06m

건폐율

59.76%

용적률

191.32%

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외부마감

벽돌, GFRC 블록

내부마감

나무, 석고보드위 도배, 타일

구조설계

건축사사무소 대릉

기계,전기설계

㈜대오엔지니어링

설계기간

2016. 7. ~ 2017. 1.

시공기간

2016.10. ~ 2017. 7.

건축주

정규태


남정민
남정민은 현재 고려대학교에 교수로 재직하며, OA-Lab 건축연구소를 통해 활동하고 있다. 학교의 디자인 연구와 실무를 통한 현실 적용의 상호 연계를 통해 관찰과 실험에 기반한 디자인이 일상의 경험을 담고, 사회∙물리적 환경 속에서 성공적으로 작동하는 것을 추구하고 있다. 연세대학교 건축공학과를 졸업하고 하버드대학교에서 건축설계석사(M.Arch I)학위를 받았다. 하버드 GSD 졸업논문상 파이널리스트 및 추천장을 받으며 졸업하였고, KVA, OMA, 사프디 아키텍츠 등 다양한 사무소에서 인턴과 실무 경험을 하였다. 이후 AIA보스턴건축가협회의 주택공모전 대상, AIA국제지역건축가협회 대상, 2018 젊은건축가상 등 다수의 수상을 하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