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SPACE는 국내 최고의 건축 포털 매거진입니다. 회원가입을 하시면 보다 편리하게 정보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Login 회원가입
Naver 로그인


자연과 인간, 그리고 건축의 미래를 그리다: <미래건축>

exhibition 윤예림 기자 2022.05.13


건축계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5개국, 10개 팀의 건축가가 참여한 전시 <미래건축>이 오는 525일부터 토탈미술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는 건축적 상상이 현시대의 문화와 욕망의 투사체로서 매몰되지 않기를 바라며 한국건축설계학회가 주최한 전시이다. 건축가 10팀은 재료, 물성, 기술처럼 익숙한 범주의 건축에서부터 출발해 미래 건축의 생존 양식을 고찰했으며, 이를 영상으로 구현함으로써 차별화된 형식의 건축전시를 시도했다.

 

Tonkin Liu 스튜디오 내 모형 / 자료제공 (사)한국건축설계학회

 

 

전시는 '물성과 기술', '건축과 매체', '유동성'이라는 세 가지 키워드로 구성된다. ‘물성의 기술에서는 건축가 4JK-AR, OA-LAB 건축연구소, HANNAH(미국), tonkin liu(영국) 각각이 자연의 재료가 인간의 손을 거쳐 건축물이 되어가는 일련의 과정을 포착해 선보인다. '건축과 매체'에서는 MIIM(대만), SoA가 건축의 다양한 양식과 그 가능성을 살펴본다. 특히 SoA의 작업은 국가 파빌리온이라는 특수한 건축양식을 통해 메시지, 기술, 경험의 집합체로서 건축의 역할을 상기시킨다. '유동성'에서는 건축이 자연과 도시, 사람에 대응하는 방식을 다각도로 탐구하고 그 사례와 해법을 제안하는데, 조호건축과 HOLODECK(오스트리아)는 주변 맥락과 건축의 유기적 관계를, 운생동 건축사사무소는 '연결도시'라는 새로운 도시공간의 개념을, 더와이즈는 병산서원이라는 특정 사례를 중심으로 탐구한 건축의 본연적 지속성을 이야기한다건축가들의 치열한 고민과 실험의 흔적이 담긴 영상은 도시와 건축은 물론 그것이 담고 있는 사회, 문화를 폭넓게 살펴볼 기회가 될 것이다. 전시는 612일까지이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윤예림 기자)

 

<미래건축>

전시장소: 토탈미술관

전시기간: 2022.5.25 ~ 2022.6.12

주최: ()한국건축설계학회

주관: ()한국건축설계학회, ()스페이스코디네이터

협력: 토탈미술관

후원: 디에이그룹, 디엔비건축사사무소, 상지엔지니어링건축사사무소, 신한종합건축사사무소, 운생동건축사사무소, 유선엔지니어링건축사사무소, 이가종합건축사사무소, 제일건설, 토문건축사사무소, 포스코A&C, 해마건축사사무소, 해안건축, 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 SPACE, 스페이스, 공간


댓글